> 알림 > 알림
<충주>김성희 시인 ‘달빛 속으로’ 시집 출간오는 11월1일 생애 첫 출판기념회 열어
이효진 기자  |  don2009@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29  14:55:2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김성희 시인 ‘달빛 속으로’ 시집 표지

  “뒷동산 마른 나뭇가지에 걸린 초저녁 달/홀로 지키는 밤하늘이 쓸쓸해 보여/밤이 새도록 홀로 일 것만 같아/고요한 달빛 속으로 내 마음 달려간다.”

 충주를 기반으로 왕성히 활동하는 김성희 시인(56ㆍ사진)의 생애 첫 출판기념회가 11월1일 오후 6시 안림동 ‘빛 가람채식뷔페’에서 열린다.
 김 시인은 71편의 시가 수록된 자신의 첫번째 시집 ‘달빛 속으로(정문사)’를 이날 처음 대중에게 선보인다.
 이번 시집은 삶의 희노애락이 담긴 서정적이고 진심이 담긴 시와 함께 파스텔톤의 일러스트가 포함된 게 특징이다.
 김성희 시인은 “시와 그림을 함께 보며 독자와 마음을 소통하길 바랬다”고 말했다.
 보기만해도 마음이 따뜻해지는 일러스트는 정문사 디자이너인 김한솔씨가 맡았다.
 김영대 평론가(문학박사)는 “머리로 쓴 시가 지극히 이성적이며 독자들에게 그 해독을 강요하는 특징이 있다면 마음으로 쓴 시는 낭만적이며 감성적”이라면서 “그 많은 고뇌와 사유의 시간들을 부드럽게 녹여내고 있다”고 평가했다.
 특히, 이번 시집은 지역 작가의 작품을 지역에서 디자인하고 출판했다는 점에서 더욱 주목받고 있다. 편집이나 구성 등 완성도 면에서 완벽하다는 찬사를 받고 있다.
 김성희 시인은 한국문인협회 정회원으로 충주문인협회 시낭송분과위원장, 충주뉘들문학 사무국장, 충북시인협회 홍보이사로 활동하고 있으며, 지난 2000년 5월 도서출판 서정문학 14기 신인 시인으로 문학계에 등단했다. /이효진 기자
이효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 27413 충청북도 충주시 지곡5길 10(지현동)  |  대표전화 : 043)847-0007  |  팩스 : 043)844-0007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충북 다 01034  |  발행인/편집인 : 김승동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영수
Copyright © 2013 중원신문. All rights reserved.